시흥시-한국어촌어항공단, 오이도항 어촌뉴딜300사업 협약 체결

최광준 수석기자 승인 2020.03.06 13:55 의견 0

왼쪽 두 번째부터 이석현 시흥시 농업기술센터장, 임병택 시흥시장, 최명용 한국어촌어항공단 이사장, 송광용 한국어촌어항공단 어촌뉴딜사업단장 순.(사진제공=시흥시)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2020년 해양수산부 공모 사업으로 선정된 어촌뉴딜300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3월 6일 시흥시청에서 한국어촌어항공단과 위·수탁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임병택 시흥시장과 최명용 한국어촌어항공단 이사장, 이석현 시흥시농업기술센터장, 송광용 한국어촌어항공단 어촌뉴딜사업단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시는 사업 시행에 필요한 각종 인·허가 등 행정 업무를 지원하고, 어촌어항공단은 기본 및 시행계획 수립과 공사 감리, 주민 역량 강화 등 전반적인 사항을 수행하게 된다.

오이도항 어촌뉴딜 300사업은 도시어촌인 오이도의 어항기반시설 정비와 그 배후지역 개선 등을 추진하는 사업이다. 국비 66억 원을 포함해 총 94억 8천만 원의 사업비로 2020년~2022년까지 실시한다.

시흥시와 한국어촌어항공단은 오이도를 활력이 넘치는 매력적인 공간으로 재탄생시키기 위해 당사자 간 역할과 책임을 규정하고 성공적인 사업수행을 위해 협업하기로 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한국어촌어항공단의 노하우를 토대로 지역주민들과 화합해, 어항기반시설 정비 및 문화거리 조성 등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한국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