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중국 우한지역 주민에게 긴급 구호물품 전달

김정호 기자 승인 2020.01.31 11:25 의견 2

 

아시아나항공은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발생해 막대한 피해를 입은 중국 우한 지역 주민들을 돕기 위해 재난구호 긴급 구호물품을 전달했다(사진=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은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발생해 막대한 피해를 입은 중국 우한 지역 주민들을 돕기 위해 재난구호 긴급 구호물품을 전달했다고 31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날(31일) 인천~베이징 노선의 OZ331편과 인천~청두 노선의 OZ323편에 약 4천만원 상당의 마스크 및 의료 물품을 전달했다. 한창수 아시아나항공 사장은 “중국 우한에서 많은 분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어 안타깝고, 구호물품이 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고 사태를 조속히 수습하는데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구호물품 전달 배경을 설명했다.

저작권자 ⓒ 한국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