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슬러코리아, 함께하는 따뜻한 겨울을 위한 나눔 활동 펼쳐

- 취약계층 거주 쉼터•복지관에 5천만원 상당의 휘슬러 주방용품 기부
- 기부문화 확산과 동시에, 건강하고 따뜻한 식사 지속할 수 있게 도와

이수현 기자 승인 2021.11.10 16:15 의견 0
편집(이미지 더블클릭)
<사진 : 휘슬러코리아>


독일 쿡웨어 브랜드 휘슬러코리아가 지난 9일(화) 성남시 안나의 집에서 주한유럽상공회의소(ECCK)와 함께 소외이웃을 위한 주방용품 전달식을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업체 측에 따르면 결식·생계위기의 소외이웃이 속한 ▲안나의 집 ▲전진상 복지관 ▲신명보육원 ▲베다니아 하우스 등 ECCK와 연계된 쉼터·복지관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전달식을 통해 5천만원 상당의 휘슬러 주방용품 냄비, 프라이팬, 웍, 그릇, 수저세트 등을 기부했다고 한다.

우리 사회의 복지사각지대, 소외이웃에게 건강하고 따뜻한 식사 제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하는 취지로 진행됐다.

아울러 이번 나눔 활동은 예년에 비해 때이른 한파로 이웃의 온정이 더 그리워지는 때에 우리 사회에 위로의 온기를 더하는 주방의 역할을 더하고자 했다는 설명이다.

브랜드 커뮤니케이션 담당은 “따뜻한 식사 한 끼조차 어려운 소외이웃들을 위로하기 위해 이번 나눔 활동을 진행하게 됐다”며, “자사는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 ESG경영을 실천하고 미래세대에 건강한 나눔 문화가 정착할 수 있도록 마중물 역할을 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휘슬러코리아는 이번 나눔 활동 외에 소외계층을 돕기 위한 나눔 활동의 일환으로, 구세군 자선냄비 기증과 기부를 매해 연말 실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저작권자 ⓒ 한국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