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레이드 교체 시스템 도입 '하카 HNB' 신제품 출시

이수현 기자 승인 2020.08.29 06:00 의견 0

(사진제공=하카코리아)


유통업계에 따르면 2월 말 기준 담배 시장에서 전자담배 점유율이 13.1%로 역대 최대 수치를 기록했다. 코로나19에도 이례적인 성장을 한 것이다. 반면, 일반 담배(연초) 소비는 2019년 기준 30.6억 갑으로 전년 대비 2.4% 감소한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코로나19 감염자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 강화를 검토 중에 있다. 이에 따라 사회적 거리 두기로 실내 활동이 증가하며 전자담배 점유율이 더욱 높아질 것이라는 게 업계의 예상이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언택트 소비 및 집콕 생활 문화로 전자담배에 대한 선호도는 쉽게 끊어지지 않을 것으로 예측된다.

이와 관련하여 국내 전자담배 브랜드 하카코리아에서 출시한 신제품 궐련형전자담배 '하카HNB'의 인기가 급증하고 있다. 하카HNB는 '블레이드 교체 시스템(BLADE CHANGE SYSTEM)'을 도입하여 기기 사용 중 블레이드 노후 및 파손이 발생했을 때 별도의 A/S 및 기기 교체 없이 사용자가 블레이드만 간편하게 교체할 수 있도록 적용한 시스템이다.

또한, 100% 충전까지 1시간이 걸리지 않을 정도로 고속 충전이 가능하며, 한 번 충전에 20개 스틱을 사용할 수 있다. 65g이라는 가벼운 무게로 사용자의 휴대성까지 고려한 제품이다. 특히 15초 예열 후 6분간 히팅이 가능하다는 점도 하카HNB만의 장점이다.

궐련형전자담배 시장에서도 우수한 제품력을 자랑하는 하카HNB에 대한 소비자의 이목이 많이 집중되고 있는 추세이다. 코로나19로 궐련형전자담배 소비가 늘어나면서 하카HNB 제품의 인기가 치솟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하카코리아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를 대비해 생산 공장과 판매 매장 모두 방역·관리하고 있다. 생산 공장은 일 2회 건강 상태 확인 및 방역을 진행하며, 항시 제균기 가동 및 자가 살균 패드를 배치했다. 전 매장에 손 세정제 및 방역 가이드를 지원해 방역에 더욱 신경을 기울이고 있다.

저작권자 ⓒ 한국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